닥터 바이러스의 추억

Ring Idea 2008/03/02 03:28 Posted by 그만
닥터 바이러스라는 것이 있다. 지금도 유포되고 있다. 이 녀석이 보여주는 '바이러스에 감염됐습니다.' 따위의 사기 경고문은 사용자들을 불안하게 만들었고 '치료하시겠습니까?'라는 문구로 결제하지 않으면 안 될 것 같은 분위기를 만들어 결제하도록 해 돈을 벌었다.

그렇게 벌어들인 돈이 92억이 넘는단다. 정말 티끌모아 태산이고 롱테일의 힘이 아니겠는가.

어제 드디어 검찰이 이런 '악성코드 검출' 따위가 거짓이고 이를 통해 돈을 벌어들였으니 사기라는 판단에 따라 닥터 바이러스 배포 업체 사장을 불구속 기소했단다.

개발업체 관계자도 벌금 2, 300만원에 약식 기소당했다.

관련 뉴스 :
`악성코드 치료한다` 속여 126만명에 92억원 뜯어 [매일경제]
가짜 백신으로 2년간 125만명에 92억 뜯어 [아이뉴스24]
'닥터바이러스' 에 125만명 낚였다 [한국일보]

닥터 바이러스는 원래 처음부터 문제가 있었다. 다잡아, 다간다 등의 초기 애드웨어 검출 소프트웨어들도 이런저런 문제가 있었지만 닥터 바이러스는 그중 최악질이었다.

어느 날 아는 사람의 집에 갔더니 온갖 잡스런 프로그램을 설치해 놓고 느려졌으니 나더러 좀 보라고 했다. 실제로 별의별 P2P 프로그램은 물론 온갖 무료 소프트웨어, 게임 사이트 접속 프로그램, 뉴스 알리미 프로그램들로 가득했다. 브라우저 창 하나 실행시키면 동시에 뜨는 창이 3, 4가지가 넘었다.

그중 하나가 닥터 바이러스였다. 불길한 느낌에 결제했는지를 물어봤다. 아니나 다를까 '무서워서' 했다고 한다.

닥터 바이러스는 그 동안 보안 업계에서 '악질 중의 악질'로 소문이 나 있었지만 딱히 근거를 대기 힘들었다. 모 보안 업체 관계자는 오히려 이런 악질 소프트웨어가 돈을 벌고 있다는 것에 자괴감마저 피력했다. 하지만 닥터 바이러스가 프로그램인데다 경쟁사 헐뜯기로 비쳐질까봐 공개적으로 경고를 할 수는 없는 노릇이었다. 심지어 자신들은 검출 못하는 것을 닥터 바이러스가 검출하니 질시하는 것 아니냐는 눈총까지 받았으니 억울할만도 하다.

더 기가 막힌 것은 이 닥터 바이러스의 영업 방식이다. 이미 '수익모델'을 잡고 있는 프로그램이었으니 당연히 배포 영업이 쉬웠을 것이다. 프로그램이 배포되어 수익이 발생할 때마다 현금수익의 2, 30%를 배포 파트너에게 준다고 했다. 그중 다수의 언론사 사이트도 있었다. 지금도 언론사 사이트는 이런 악질 소프트웨어, 또는 형편없는 솔루션 업체들의 먹잇감이다. 공짜로 뭐든 받으려고만 하는 언론사에게 공짜로 사용자에게 이득이 되는 것을 준다고 하면 좋아라 하는데다 솔루션이나 프로그램에 대한 판단능력이 상대적으로 떨어지기 때문에 사기 쳐먹기 좋기 때문이다.

어찌됐든 닥터 바이러스가 사기임이 명백해진 마당에 그동안 이 사기 프로그램을 배포해왔던 파트너 업체들은 공범의 누명을 쓰게 생겼다.

2005년 뉴스를 보자. 정부와 언론의 무개념 상 나눠주고 팔아먹기의 실체다.

닥터바이러스,안전마크·정보보호우수사이트 [머니투데이]
[서비스대상] 에스엘커뮤니케이션 [한국일보]
[신SW 상품대상 추천작]7월 2주 [전자신문]
[스폰서 섹션] (주)에스엘커뮤니케이션 .. 초고속 웹서핑 하세요 [한국경제]

파트너 고르는 눈도 능력이다. 언론사여, 공짜 좋아하다 탈 날라.. 조심하시라~
Writer profile
author image
링블로그 주인장 그만입니다. 그만에 대한 설명은 http://ringblog.net/notice/1237 공지글을 참고하세요. 제 글은 CC가 적용된 글로 출처를 표기하시고 원문을 훼손하지 않은 상태로 퍼가셔도 됩니다. 다만 글은 이후에 계속 수정될 수 있습니다.
2008/03/02 03:28 2008/03/02 03:28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1. 황당한 백신 pcclear

    Tracked from 5월의 작은 선인장  삭제

    ※이 글은 pcclear의 제작사로부터 2007년 11월 6일 신고된 게시물입니다. 그래서 한 달간 비공개 처분을 받았습니다. 여러가지를 고려한 결과 이 글이 말하고자 하는 것이 사라지는 것은 안 좋을 것 같아서 수정하여 보존합니다. 아마도 직접 '사기' 운운했기 때문에 비공개 처분을 받은 것이라고 생각해서 그런 부분을 모두 삭제했습니다. (제가 보고 듣고 느낀 느낌 중에서 문제되지 않을 부분만 남겨두고, 시간의 변화를 고려한 부분을 보강합니다.)..

    2008/03/02 13:10
  2. 공개 자료실은 왜 닥터 바이러스를 지우지 않는가?

    Tracked from 울지않는벌새  삭제

    안녕하세요. 최근 언론을 통해 나온 125만명에게 사기를 친 닥터 바이러스 제품에 대해 시간이 조금 지난 지금의 시점에서 언급해 봅니다. 기사 보기 : http://www.dailyseop.com/section/article_view.aspx?at_id=75685 해당 제품은 아마 2005년경에 서비스가 시작된 것으로 압니다. 그 동안 각종 공개 자료실과 포털 사이트에 대대적인 광고를 하면서 명성 아닌 명성을 쌓았습니다. 언제부터인지는 모르지만, 인..

    2008/03/03 21:05
  3. 컴퓨터 문제 해결사

    Tracked from 마음을담자  삭제

    E-mail로 날라온 KTF 휴대폰 요금 청구서를 계속해서 못 열어보길래 ... 이참에 컴터 새로 깔자라고 생각하며, 고스트로 밀게 되었다. 하지만 고스트가 만든지 오래 되었는지 이미지에 포함된 프로그램을 실행할 때마다 업그레이드하는 프로그램이 왜 그리 많은지 오늘 낮까지 계속 업데이트... 그리고 마소의 업데이트도 ~ ㅋ 정말 징하게 업데이트한다.   하여튼 업데이트 다하고, 블로그를 돌아다니다 얼마전 있었던 헬로 블로그 컨퍼런스였나? 거..

    2008/03/18 17:15
1  ... 827 828 829 830 831 832 833 834 835  ... 1951 

카테고리

전체 (1951)
News Ring (644)
Column Ring (295)
Ring Idea (1004)
Ring Blog Net (8)
Scrap BOX(blinded) (0)

달력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링블로그-그만의 아이디어

그만'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 Supported by TNM
Copyright by 그만 [ http://www.ringblog.net ]. All rights reserved.